은혜 갚은 떠돌이 개… 선물로 받은 ‘기적’

우연히 길을 떠도는 개를 보살펴 줬는데, 그 개 덕분에 목숨을 건진 이야기. 영화나 드라마에서나 볼 법한 스토리입니다. 하지만 현실에서도 이런 훈훈한 사연은 존재했습니다! 떠돌이 개는 자신을 돌봐준 여성의 집에 불이 나자 큰 도움을 줬습니다. 선한 일을 한 보답이었을까요? 착한 일을 한 이 개도 얼마 뒤 기적 같은 선물을 받았다고 해요!

공 덕후였던 멈머 위해 반려인이 만든 ‘댕댕이 동상’

반려견이 무지개다리를 건넜을 때, 반려인은 자신만의 방법으로 댕댕이를 기억하며 추모할 텐데요. 미국에 사는 한 반려인은 남들이 생각하지 못한 독특한 방법으로 반려견을 추모했다고 합니다! 우연히 발견한 댕댕이 동상, 어떤 사연이 숨겨져 있었을까요? 미국에 사는 ‘앨리스 페이(Alice Fay)’씨는 최근 보스턴의 커먼웰스 애비뉴를 걷던 중 신기한 동상을 발견했습니다. 울창한 나무들이 줄지어 있는 길에

안락사될 뻔한 유기견에게 벌어진 기적 같은 일들 🎉

코와 입 그리고 앞발까지 잘린 한 유기견에게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유기견은 안락사가 고려될 만큼 상황이 심각했지만, 다행히 몇몇 사람들의 노력 덕분에 새 삶을 살아갈 수 있었는데요. 한 떠돌이 개와 선한 사람들이 만든 기적 같은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보니의 견생역전 스토리~ 최근 루마니아 동물병원에 한 유기견이 급하게 실려 왔습니다. 기찻길 주변에서 발견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