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 떠난 뒤… ‘죄책감’에 대하여

반려동물이 떠난 후 반려인이 가장 흔히 느끼는 감정은 ‘죄책감’입니다. 다른 관계에서 느끼는 것보다 반려동물의 죽음에 훨씬 더 많은 죄책감을 느끼는 이유는, 반려인과 반려동물과의 관계가 전적으로 책임지고, 의존 신뢰해야 하는 특별한 관계이기 때문입니다.

화재 속 세 마리 강아지를 구한 ‘영웅 배달원’

지난 8월 미국 플로리다주 한 주택에서 연기가 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화재 당시 집주인은 외출 중이었다. 집에는 반려견 세마리만 남겨져 있었는데… 평소 자주 방문하던 택배 배달원은 강아지들이 위험하다는 걸 알고 소방서에 급하게 화재 신고를 했다.

지진이 일어나자… 반려견의 ‘현명한 행동’

대만에서 한 반려견의 지진 후 반응이 언론에 보도되며 눈길을 끌었다. 지난 9월 18일 6.8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을 때 대만의 한 반려견은 집 안에 혼자 있었다. 반려견이 걱정된 보호자는 지진이 잦아들자 급히 집으로 달려왔는데…

눈시울 붉힌 ‘감동의 재회’… 개의 마음은 어땠을까

잃어버린 반려견과 다시 만나게 되면 그 기쁜 마음을 말로 다 하기 어려울 것이다. 눈시울이 붉어지다 눈물이 흐르는 걸 주체할 수 없을지도 모른다. 최근 미국에서 감동의 재회 영상이 전해져 화제가 됐다. 실종된 반려견을 10개월만에 만난 가족들의 이야기다.

‘개 냄새’에 대한 주관적인 고찰 [무빙툰]

개 냄새라고 다 똑같은 냄새가 아니거든? 씻고 나면 털 뭉치 곳곳에서 샴푸냄새가 나고, 며칠이 지나면 발바닥에서 꼬순내가 나기 시작해.밥 먹고 난 뒤 공놀이를 하면 공에서 구수한 사료냄새가 난다니까~ 그리고 따뜻하고 통통한 배에선 아가 냄새가 나…

‘층견소음’은 그만! 반려견 방음 체크리스트 4

도시 반려인이 겪는 어려움을 꼽으라면, 많은 이들이 ‘층간소음’ 이야기를 한다. 특히 아파트에서 반려견이 짖거나, 걷거나 뛰는 소리는 이웃의 항의를 받을까봐 노심초사하게 되는데… ‘층견소음’이란 신조어를 만들어낸 이 문제, 어떻게 해결할까?

재택근무 종료가 불러 온 ‘짠한 풍경’

일본에서 가족과 함께 사는 ‘넛츠’는 최근 보호자의 재택근무로 인해 행복한 시간을 보냈어요. 항상 집에 가족이 있으니 넛츠는 일상을 더 즐겁고 신나게 보낼 수 있었죠. 그런데 최근 보호자는 재택근무가 끝나 출근을 하게 됐는데요.

영국 엘리자베스2세 서거에 재조명 된 ‘코기 사랑’

지난 8일, 영국 여왕 엘리자베스 2세가 서거했다. 세계 각국의 조문과 애도가 이어지는 가운데 동물을 사랑했던 여왕을 기억하는 목소리도 속속 전해지고 있다. 특히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라고 하면 웰시코기를 떠올릴 만큼, 여왕의 웰시코기 사랑은 각별했다.

거 왜, 반려견에게 미안할 때 다들 있잖아요…? [무빙툰]

반려인이라면 격한 공감! 우리집 댕댕이에게 미안한 감정이 느껴질 때~ 베스트5를 꼽아봤다. 5위는 놀자고 던진 공에 강아지가 맞았을 때. 4위는 내 육중한 몸무게를 실어 녀석의 작고 귀여운 발을 밟았을 때… 그럼 1~3위는 과연 어떤 상황일까?

아기가 너무 보고 싶었던 ‘포메 형제’

아기와 댕댕이 조합은 언제나 옳죠!!일본에서도 이 최강조합의 사진이 온라인에서 크게 회자됐어요. 포메라니안 형제가 아기를 조심스럽게 관찰하는 귀여운 모습이 사진으로 찍혀 트위터에 퍼진 건데요.

‘최장기 투숙견’이 가족을 만났을 때: 겨울이 이야기

저는 올해 8세인 반려견 ‘겨울이’와 함께 살고 있어요. 겨울이는 지난 2022년 4월 ‘비구협’에서 입양헸죠. 원래 해외 입양을 가기 전 임시보호를 위해 저희 집에 왔는데요. 제가 입양하기로 결정하며 평생 가족이 됐습니다. 그 이야기를 소개해요.

‘3개월 시한부 선고’ 강아지의 기적

3개월 시한부 판정을 받았으나 예상 수명을 뛰어넘고 건강하게 살고 있는 한 강아지의 사연이 화제다. 주인공은 바로 일본에 살고 있는 그레이트 덴 품종 강아지 ‘알파’. 알파는 작년 12월에 선천성 질환인 ‘거대 식도증’에 의해 시한부 판정을 받았는데…

“완전히 뒤집어 놓으셨다” 소울리스 댕댕이의 축하

얼마 전 어떤 웨딩촬영에서 생긴 일. 두 사람은 꽃 장식이 된 설치물 앞에서 평생을 함께하기로 맹세했다. 가까운 친지 몇 명만 초대해 소규모로 진행된 결혼식 하객 중에는 부부에게 가장 소중한 존재도 초대됐는데 바로 그들의 반려견 ‘루나(Luna)’ 였다!

논슬립vs인조가죽… 반려가족, ‘바닥 깔 결심’ 했나요?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족들이 집과 관련해 가장 많이 고민하는 게 있다면 바로 ‘바닥재’일 터. 층간소음, 미끄러짐 등을 유발하는 일반 바닥재 대신 다른 소재 제품을 찾으려 하다가도, 망설여지기 마련이다. 한번 바닥재를 골라 시공까지 한 뒤에, 웬만해서는 교체하기 쉽지 않기 때문이다. 그래서 비교해봤다. 반려동물을 위한 바닥재로 언급되는 ‘논슬립 코팅’ VS ‘인조가죽 마루’.

내 마음 속의 집을 떠올려봐요

반려동물의 죽음 이후. 우리는 일상을 잃은 것 뿐만 아니라 오랜 시간동안 나를 지탱했던 삶의 이유를 잃었고, 그 과정에서 나 자신을 잃기도 한다. 그들은 함께 했던 시간, 그 자체이기도 하고 그들만이 줄 수 있었던 나만의 장소이기도 했기 때문이다.

‘멕시코 영웅견’ 살해범의 말로… 징역10년에 배상금까지

멕시코에서 사역견으로 일하던 개 두 마리를 독살한 범인이 최근 법원에서 무거운 징역 10년6개월형을 선고받았다. 특히 멕시코에서는 동물을 학대하고 죽인 범인을 그동안 사법처리한 예가 없어 이번에야말로 제대로 된 처벌을 해야 한다는 의견이 모였다고…

연어를 사냥하는 곰? 알고 보니 강아지!

야생의 곰은 강에서 연어를 사냥해 먹는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일본에서도 강에서 연어를 사냥하는 곰이 출몰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곰을 발견한 학생들이 놀라는 작은 소동이 벌어진 건데요. 하지만 알고 보니 곰이 아니라 생후 1년도 되지 않은 강아지였다고 합니다!

아픔엔 크기가 없지만 [무지개다리 우체국]

세상의 많은 이별 중에 더 슬프거나 덜 슬픈 이별이 어디 있을까요. 그래도 ‘내가 최선을 다할 수 있는 기회를 줘서 다행이야’ ‘그래도 우리 초코가 오래 고통스럽진 않았다니 다행이다’ ‘내 품에서 보낼 수 있어서 다행이야’ 같이 작은 다행스러움이 하나쯤은 함께 했기를.

앞다리 없는 시바견 ‘감동 성장기’

올해 2월 일본에서 태어난 시바견 하루는 선천적으로 앞다리가 없다. 하지만 보호자의 극진한 보살핌 덕분에 약간의 불편함만 느낄 뿐, 건강하게 잘 살고 있다. 어느날 하루는 혼자서 ‘앉아’ 개인기를 선보였는데…

[퀴즈] 반려견이 잘 못들어요ㅜㅜ 청력저하 원인은?

개는 일반적으로 보호자의 몸짓과 목소리를 듣고 교감하는 게 정상이지만, 청력에 이상이 생겨 보호자의 목소리를 잘 듣지 못하는 반려견들도 있다. 청력 저하의 원인은 질병이나 유전적 결함, 노화 등 다양하며 완치될 수 없는 경우라면 보호자의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쓰레기더미에서 죽어가던 떠돌이 개의 기적

멕시코에서 세번째로 큰 도시인 몬테레이의 한 길거리에서 충격적인 모습의 개가 발견된 건 올해 초. 길거리를 제 집 삼아 돌아다니던 떠돌이개의 몸은 한눈에 보기에도 바짝 마른 채 피곤에 찌들어서, 얼마나 오랜 시간 굶고 힘들 생활을 했는지 금세 느껴질 정도였는데…

천둥번개 무서워 하는 강아지, “감싸주세요!”

반려견이 천둥과 번개를 무서워하는 ‘뇌우 공포증(astraphobia)’ 증상을 보이는 데는 여러 이유가 있다. 천둥이 칠 때 나는 큰 소음이 공포심을 유발하는 대표적 원인이다. 혹은 비가 많이 내릴 때 기압과 습도가 변하기 마련인데 이때 관절이 안 좋은 반려견은 통증을 느낄 수 있다.

“개물림 사고 시 안락사 동의하나요?” 국민에게 묻는다

크고 작은 ‘개물림 사고’가 줄지어 벌어지는 가운데, 정부에서 개물림 사고 처리와 관련해 국민들의 의견을 묻는 인식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국민권익위원회는 18일부터 권익위 정책 참여 플랫폼 ‘국민생각함’을 통해 ‘반려동물 관리 방안에 대한 국민의견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강아지 밥 먹이기가 이렇게 힘든 일인가 [무빙웹툰]

어느날 갑자기 사료를 거부하는 반려견 ‘봄이’. 어디가 아픈 건지 걱정하다가 간식을 줬더니 그건 또 잘 받아 먹는다. 사료와 간식을 섞어주자 간식만 쏙 골라먹고 사료를 뱉어버리는 봄이 때문에 환장할 지경이다. 반려견에게 어떻게 해서든지 밥을 먹이려는 주인공의 사투가 벌어지는데…

“왜 저렇게까지 짖나?” 반려견의 경계심에 대하여

평소에는 정말 착하고 순하다가도 낯선 사람을 만나면 잔뜩 경계심을 보이곤 하는 반려견. 특히 특정 상황에서 더 심하게 짖으며 경계하거나, 지나치게 흥분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보금자리를 지키려는 게 개의 본능이라지만, 어떤 이유 때문에 경계를 하는 걸까?

5년이 지나도… 반려견이 잊지 않은 그 이름

늘 무릎에 눕거나 산책을 함께 가며 할머니를 무척 잘 따랐던 반려견 ‘졸라’. 할머니가 돌아가신 뒤 5년이나 흘렀지만, 가족과 함께 묘지에 갈 때마다 할머니를 모신 위치를 정확하게 기억해낸다고.

화장실의 보호자에게 휴지를 가져다주는 개 (영상)

똑똑한 반려견들은 보호자를 도와주는 경우도 많다. 흔히 푸들은 지능이 높고 영리하다고 알려져 있는데, 그만큼 다양한 훈련을 하며 사람을 도와주는 훈련견으로 이용되기도 한다. 캐나다에 살고 있는 한 푸들이 보호자를 도와주는 똑똑한 행동이 화제가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