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인종만 울리면 두 발로 서는 고양이?!

미국 커뮤니티 레딧에 올라온 고양이 사진 한 장이 전 세계 냥덕후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어요. 사진 속 고양이는 뒷발로만 서있는 다소 특이한 자세를 취하고 있어요. 자세뿐만 아니라 고양이의 털도 눈길이 갑니다.

아이가 떠난 뒤… ‘죄책감’에 대하여

반려동물이 떠난 후 반려인이 가장 흔히 느끼는 감정은 ‘죄책감’입니다. 다른 관계에서 느끼는 것보다 반려동물의 죽음에 훨씬 더 많은 죄책감을 느끼는 이유는, 반려인과 반려동물과의 관계가 전적으로 책임지고, 의존 신뢰해야 하는 특별한 관계이기 때문입니다.

[진실 혹은 거짓] 고양이 때문에 유산할 수 있다?

임신을 준비 중인 고양이 집사라면 ‘톡소플라즈마’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봤을 겁니다.특히 임신부가 고양이와 같이 지내면 ‘유산의 위험이 있다’ 혹은 ‘태아가 기형아로 태어난다’라는 이야기를 인터넷 등에서 종종 찾아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 말 사실일까요?

‘반려묘 가정 악취문제’ 신경써야 할 4가지

반려인의 집에 방문해본 적 있으신가요? 아마 조금 예민한 분들은 냄새만 맡고도 ‘이 집은 반려동물을 키운다’고 짐작할 수 있을 거예요. 반려동물을 키우는 집에서는 특유의 ‘냄새’가 나는 곳들이 있는데요.

변비 심한 냥님을 위해 ‘응가분석 AI’ 만든 집사

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가 자신의 블로그에 장문의 글을 올렸다. 글에 따르면 그녀는 2020년부터 다소 특이한 장기 프로젝트를 진행했는데, 최근 프로젝트가 완성돼 일련의 과정들을 글로 적어 공개한 것. 그것은 바로 ‘고양이 💩 분석 AI 개발’이었다.

고양이가 화가 나면 ‘복수’를 할까?

집사에게 온몸으로 사랑스러움을 표현하는 고양이들. 언제나 원하는 대로 살면 좋지만, 인간과 함께 살기 위해서는 목욕 같은 원치 않는 관리도 필요한 법. 그럴 때 고양이는 이불에 소변을 뿌리는 등 이상행동을 보이기도 한다. 혹시 고양이가 복수를 하는 걸까?

고양이 숨숨집, 잘 고르고 잘 쓰는 법 5

고양이는 정서적 안정을 위해 숨을 곳들이 필요합니다. 예민한 성격 탓에 외부 자극에 대피할 안식처를 찾곤 하죠. 숨숨집이 없다면 고양이는 숨는 공간을 스스로 찾아서 움직일텐데, 한번 작정하고 숨어버린 고양이를 찾는 일은 정말 힘들거든요.

‘슬픈 입’을 가진 고양이… 사람 손길에 확 달라졌어요

샘은 보호소에 처음 왔을 때부터 특이한 얼굴을 가지고 있었다. 눈은 사시였고, 입술이 부어올라 마치 만화 캐릭터처럼 보였다. 모두들 샘은 장애를 가진 고양이라고 생각했다. 보호소 SNS에 샘의 소식을 올리자 ‘슬픈 입을 가진 샘’이라는 이름으로 주목받았다.

논슬립vs인조가죽… 반려가족, ‘바닥 깔 결심’ 했나요?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족들이 집과 관련해 가장 많이 고민하는 게 있다면 바로 ‘바닥재’일 터. 층간소음, 미끄러짐 등을 유발하는 일반 바닥재 대신 다른 소재 제품을 찾으려 하다가도, 망설여지기 마련이다. 한번 바닥재를 골라 시공까지 한 뒤에, 웬만해서는 교체하기 쉽지 않기 때문이다. 그래서 비교해봤다. 반려동물을 위한 바닥재로 언급되는 ‘논슬립 코팅’ VS ‘인조가죽 마루’.

집사가 잠들면 시작되는 ‘고양이 마피아 게임’

일본에 사는 한 집사는 ‘후지마루’와 ‘소라’라는 이름의 반려묘를 모시고 있다. 후지마루는 신중하고 조심성 많은 고양이고 소라는 생후 4개월 된 아깽이인데, 두 녀석이 합사가 잘 돼 한 식구로 지내고 있다. 그러던 어느날 집사는 기막힌 장면을 목격했는데~

내 마음 속의 집을 떠올려봐요

반려동물의 죽음 이후. 우리는 일상을 잃은 것 뿐만 아니라 오랜 시간동안 나를 지탱했던 삶의 이유를 잃었고, 그 과정에서 나 자신을 잃기도 한다. 그들은 함께 했던 시간, 그 자체이기도 하고 그들만이 줄 수 있었던 나만의 장소이기도 했기 때문이다.

‘영영 못 볼 줄 알았는데…’ 16년만에 재회한 고양이와 집사

16년 전 잃어버린 고양이와 올해 초에 다시 재회한 미국의 한 집사의 사연이 화제다. 고양이 ‘리츠’가 두 살 때 열린 문 틈 사이로 뛰쳐나갔고 백방으로 수소문 했지만 결국 찾지 못했다. 16년이 지난 어느 날, 집사는 문자 한 통을 받았는데….

“이젠 반려동물 키우지 않을래” 결심을 깬 아깽이 형제

지난 5월 반려묘와 이별한 대만의 한 집사. 반려묘는 갑작스러운 심장마비가 왔고, 손쓸 새도 없이 고양이별로 떠나버렸다. 허무하게 반려묘를 보낸 집사는 다시는 반려동물을 입양하지 않겠다고 가슴속으로 결심했다는데…

간식 속 약만 뱉어내는 고양이는 ‘쓴맛 감별사’?

반려묘에게 약을 먹일 때, 츄르나 사료에 몰래 섞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집사의 노력에도 반려묘는 츄르에 섞인 약을 귀신 같이 알아채 뱉어 내기 일쑤! 이는 고양이가 ‘생존’을 위해 쓴맛을 감별하는 능력이 발달됐기 때문이다.

아픔엔 크기가 없지만 [무지개다리 우체국]

세상의 많은 이별 중에 더 슬프거나 덜 슬픈 이별이 어디 있을까요. 그래도 ‘내가 최선을 다할 수 있는 기회를 줘서 다행이야’ ‘그래도 우리 초코가 오래 고통스럽진 않았다니 다행이다’ ‘내 품에서 보낼 수 있어서 다행이야’ 같이 작은 다행스러움이 하나쯤은 함께 했기를.

집사의 심장마비! 고양이 손이 ‘약손’이었다

새벽 4시 30분. 가슴과 옆구리 쪽에 극심한 통증을 느끼며 눈을 뜬 집사. 집에는 그녀의 어머니도 함께 있었지만, 이른 새벽 시간이라 잠이 든 상태였다. 하지만 잠에서 깨어난 다른 존재가 하나 있었는데…

1인가구 집사 필독! 원룸 고양이 삶의 질 높이기

1인가구 집사들이 고양이와 함께 즐겁게 살기 위한 꿀팁 4가지를 소개한다. 1) 해가 들어오는 창가에 ‘냥이 공간’ 마련하기 2) 캣타워-캣워크 설치 3) 화장실은 환기가 잘 되는 곳에! 4) 사막화 방지 패드 설치

눈 깜짝할 새 사라지다… 검은고양이의 초능력?

일본에 사는 한 집사는 최근 SNS에 사진을 몇 장 올렸다가 큰 주목을 받았다. 사진 속 주인공은 고양이었는데, 독특하게도 사진 속에선 좀처럼 찾기 쉽지 않았던 것. 대체 무슨 일이었을까? 신기한 이야기 속으로 Go Go~

‘아닌 밤중에 냥펀치’ 고양이가 집사를 살린 ssul

한밤중에 느닷없는 솜방망이 공격! 미국에 사는 집사는 어느날 고양이 ‘밴디트’의 돌발행동에 당황했다. 밴디트는 계속 집사를 깨우려고 했고 몇 차례나 계속된 행동에 집사는 뭔가 심상치않음을 느끼는데….

“고양이, 인간과 교감하는 동물로 진화 중” (화제의 연구결과)

고양이는 보통 자기 마음대로 행동한다고 알려져 있다. 이 때문에 고양이를 기르는 사람을 ‘보호자’ 대신 ‘집사’라 부르기도 한다. 그러나 최근 일본에선 흥미로운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고양이가 점차 인간과 더 교감하는 방향으로 변하고 있다는 것인데…

삼냥이 대작전: 컴퓨터에 빠진 집사를 구출하라?

세 마리의 고양이와 함께 살고 있다는 대만의 한 집사. 고양이들은 우애가 정말 좋다는데, 이 세 마리의 고양이가 가장 신나게 노는 시간이 바로 집사가 컴퓨터 앞에 앉을 때라고…
어느날, 고양이들은 집사가 컴퓨터에만 집중하는 게 싫었는지 세 마리가 똘똘 뭉쳐 집사를 방해하기 시작했다.

냥님에겐 먹고 사는 문제! 물·사료그릇 잘 놓는 법 5

고양이와 조금이라도 한 공간에 있어봤다면, 이 친구가 얼마나 예민한지 금방 알 수 있다. 조금만 심기가 거슬려도 식음을 전폐하는 모습을 쉽게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평생 반려생활을 약속할 때, ‘물·사료그릇 위치’ 같은 건 결코 가벼운 문제가 아니다.

“형! 어디 갔다 왔어?” 반년 만에 집사와 재회한 고양이

일본에는 세 살짜리 고양이 ‘요시오’와 요시오를 사랑하는 집사가 살고 있었다. 요시오는 껌딱지라는 소리를 들을 만큼 형 집사를 매우 좋아했다. 그러나 요시오에게 슬픈 소식이 찾아오고 말았는데… 바로 형 집사가 학업을 위해 집을 나가 멀리 이사를 하게 된 것.

떠난 아이의 빈 자리 (2) [무지개 다리 우체국]

가족을 잃은 반려동물은 여러 반응을 보일 수 있다. 떠난 아이를 찾아다니며 울거나 식욕과 활력이 저하될 수 있다. 성격이 180도 바뀌거나 분리불안도 심해질 수 있는데 너무 응석을 받아주는 것 보다는 담담하게 기존의 일상을 유지하는 것이 좋다.

‘냥집사 필수템’ 캣타워 설치 체크포인트 6

집사가 되면 제일 먼저 생각나는 가구(?)는 바로 ‘캣타워’. 고양이에게 ‘수직 공간’을 제공하는 아주 중요한 요소다. 그런데 어떤 제품을 골라야 할지, 어떻게 설치해야 할지 막상 실전에 돌입하면 당황하는 경우가 생기는데…

술자리 게임 아님! 프라이팬 놀이에 푹 빠진 고양이들 (영상)

회식 자리에서 ‘프라이팬 놀이’ 해본 적 있는가? 사실 구호에만 프라이팬이 들어가지, 실제 조리 도구와는 전혀 무관한 술자리 게임이다. 그런데 두 고양이가 실제로 ‘프라이팬 놀이’를 하는 장면이 해외 유튜브에 포착되어 화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