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식 속 약만 뱉어내는 고양이는 ‘쓴맛 감별사’?

반려묘에게 약을 먹일 때, 츄르나 사료에 몰래 섞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집사의 노력에도 반려묘는 츄르에 섞인 약을 귀신 같이 알아채 뱉어 내기 일쑤! 이는 고양이가 ‘생존’을 위해 쓴맛을 감별하는 능력이 발달됐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