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의 심장마비! 고양이 손이 ‘약손’이었다

새벽 4시 30분. 가슴과 옆구리 쪽에 극심한 통증을 느끼며 눈을 뜬 집사. 집에는 그녀의 어머니도 함께 있었지만, 이른 새벽 시간이라 잠이 든 상태였다. 하지만 잠에서 깨어난 다른 존재가 하나 있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