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트리버의 능력은 어디까지?’ 전 세계 천사견들의 선행 모음

사랑스러운 외모와 착한 성격을 가진 리트리버! 래브라도 리트리버 혹은 골든 리트리버들은 구조견, 도우미견, 치료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람들을 위해 활동하죠? 좋은 성격과 똑똑한 능력까지 겸비했기에, 사람들은 이들을 천사견으로도 부르는데요. 이번에는 리트리버들이 무한한 능력으로 선한 일을 해낸 사연들만 골라 준비해 봤습니다. ​ 첫 번째 사연은 한 여성이 유방암에 걸렸지만, 반려견 덕분에

‘아빠는 내 사랑💖’ 천사견도 절대 양보 안 하는 단 한 가지

골든 리트리버를 떠올리면 제일 먼저 천사견 이미지를 생각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어떤 동물과도 친해지는 인싸력과 사람에게도 친절한 성격 때문에 골든 리트리버는 천사견이란 별명을 얻었죠. 그런데 몇몇 골든 리트리버는 질투가 정말 많다는 것을 알고 계시나요~? 천사 같은 모습도 있지만 때로는 예쁨을 독차지해야만 하는 귀여운 질투쟁이로 변한다고 합니다. ​ 이번에 소개할 주인공도 질투의

‘화남😤vs행복😄’…표정 부자 골댕이가 화난 이유

여러분의 반려견도 혹시 가족에게 삐진 적이 있나요? 오늘 소개한 사연 속 반려견은 가족 때문에 마음이 상하는 일이 종종 있다고 합니다. 말을 못 하는 대신 표정으로 화난 감정을 반려인에게 전달한다고 하는데요. 천사견으로 알려진 골댕이는 도대체 왜 반려인에게 화가 났던 걸까요~? ​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 사는 반려인은 올해 4세인 반려견 ‘체스터(Chester)’와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