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가 잠들면 시작되는 ‘고양이 마피아 게임’

일본에 사는 한 집사는 ‘후지마루’와 ‘소라’라는 이름의 반려묘를 모시고 있다. 후지마루는 신중하고 조심성 많은 고양이고 소라는 생후 4개월 된 아깽이인데, 두 녀석이 합사가 잘 돼 한 식구로 지내고 있다. 그러던 어느날 집사는 기막힌 장면을 목격했는데~

눈 깜짝할 새 사라지다… 검은고양이의 초능력?

일본에 사는 한 집사는 최근 SNS에 사진을 몇 장 올렸다가 큰 주목을 받았다. 사진 속 주인공은 고양이었는데, 독특하게도 사진 속에선 좀처럼 찾기 쉽지 않았던 것. 대체 무슨 일이었을까? 신기한 이야기 속으로 Go Go~

트위터에서 열린 강아지 유치원 퇴학 썰 잔치

같은 강아지 친구들끼리 어울려 놀며 신나는 시간을 보내는 곳! 바로 강아지 유치원입니다. 그런데 간혹 강아지 유치원에서 큰 사고를 쳐 퇴학을 당하는 친구들이 있다고 해요. 최근 트위터에서는 반려인들끼리 자신의 강아지가 어떤 이유로 퇴학을 당했는지 이야기를 나눠 화제가 되었답니다. 이 대화는 지난 24일(현지시간), 미국의 동물전문매체 더 도도(The Dodo)가 보도하며 세상에 알려졌어요. ​